위트니스 리 63

한국복음서원 0 622 2018.06.20 13:47

5248ae94b692fa287047087cb4578785_1529469994_18.jpg
 

우리가 십자가에 머물러 있을 때

이 화평은 우리가 그 영의 하나를 지키도록

해 주는 매는 띠가 될 것이다.